+++ 옣븷씤 쟾룄 遊됱궗 怨꾨そ - 쓽젙遺諛븣꽑援먮떒 +++
Adobe Flash Player 媛졇삤湲

  Total : 14, 1 / 1 pages  
이 름    밀알간사
제 목    정부 부처에 手話 · 점자전담課 만든다
우리나라에서 처음으로 수어(手語·수화언어·사진)와 점자 등 특수언어 정책을 전담하는 조직이 정부 부처에 신설된다. 2차 언어로 인정하느냐 여부를 놓고 논란이 일었던 수어와 점자 등을 정부 차원에서 체계적으로 운용하게 됐다는 점에서 시청각 장애인 등 소수자 배려 정책의 수준이 진일보하게 될 것으로 보인다.

행정자치부와 문화체육관광부는 20일 황교안 국무총리 주재로 열린 정부 서울청사와 세종청사 간 영상 국무회의에서 시청각 장애인의 언어권 향상을 위해 국립국어원의 기능을 개편하는 내용을 담은 ‘문체부와 그 소속기관 직제 일부 개정령안’을 의결했다. 개정령안은 국립국어원의 어문연구실 안에 특수언어의 보급과 사용환경 개선 정책을 전담하는 ‘특수언어진흥과’를 신설하도록 했다. 특수언어진흥과는 ‘한국수화언어법’(2016년 8월 시행)과 ‘점자법’(2017년 5월 시행 예정)에 따라 한국수어와 점자의 발전을 위한 기본계획을 5년마다 수립, 시행하게 된다.
또 대용량 한국수어 영상자료와 한국수어 사전을 작성하는 등 특수언어 정보화 지원체계를 구축하는 한편 한국수어 전문용어 표준화, 한국점자 규격 표준화 등을 통해 특수언어 보급 기반을 조성해 시청각 장애인의 정보 접근성이 크게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특수언어진흥과는 또 특수언어 교육과정과 교재를 개발·보급하고, 한국수어 및 점자 문화학교 운영 등을 통해 시청각 장애인의 언어 환경과 국어 능력을 개선해나갈 예정이다.

특수언어 관련 사업도 더욱 활성화될 전망이다. 특히 수어를 자동 번안해주는 스마트 수어 기술, 전자 점자 출력, 점자 교과서 등의 사업이 체계적으로 발전할 것으로 보인다.

강완식 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 정책팀장은 “정부 조직 내에 특수언어 관련 전담부서가 신설된다는 것은 수어와 점자에 언어적 지위를 부여했다는 의미를 갖고 있다”며 “소수 장애인을 위한 진일보한 정책으로 평가된다”고 말했다.



  아랫글   국립국어원, ‘한국수어사전’ 새롭게 개통 밀알간사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timebug